본문내용 바로가기

새로운경기 공정한세상
검색
전체메뉴 열기
전체메뉴 닫기



전당언론보도 등록자, 등록일시
등록자 관리자 등록일시 2018-04-27 00:00:00
사진자료

핀커스 주커만, 아만다 포사이스의 마스터클래스
- 당일 추첨으로 청강생 중 한 명 마스터클래스 참여 이벤트 열어
- 경기영아티스트 정우찬, 김영지 참여

세계적 거장의 마스터클래스. 당신은 더 이상 객석에만 머무르지 않아도 된다. 세계적인 연주자를 꿈꾸는 당신, 무대 위로 올라와 거장을 마주하라.

 

경기도문화의전당(사장 정재훈)이 세계적인 바이올리니스트 핀커스 주커만과 첼리스트 아만다 포사이스를 초청해 마스터클래스를 연다. 4월 29일(일) 오후 3시 흰물결아트센터에서 열리는 이번 마스터클래스에는 경기영아티스트 정우찬(2015년, Vc.)과 김영지(2017년, Vn.)가 참가한다.

 

핀커스 주커만은 바이올리니스트, 비올리스트, 지휘자, 교육자 그리고 실내악 음악가로서 깊은 존경을 받고 있다. 1948년 텔아비브에서 태어나 1962년 줄리어드 음대에서 수학, 아이작스턴어워드에서 예술가상을 받았고, 롤렉스 멘토 & 프로테제 아트 이니셔티브의 음악 부문에서 첫 번째 ‘기악부문 멘토’가 되었다. 그의 연주는 정확하면서도 선명한 소리로 감동을 전달하는 것으로 유명하지만, 혁신적인 교육자의 면모도 주목을 받고 있다. 맨하탄 음대에서 원격 교육으로 핀커스 주커만 연주 프로그램을 도입한 바 있으며 캐나다에서는 오케스트라를 위한 NAC 연구소와 영아티스트, 지휘자, 작곡가들을 포괄하여 교육하는 여름 음악 연구소를 설립했다. 2016년에는 경기도문화의전당을 찾아 마스터클래스로 진정성있는 지도자의 모습을 보인 바 있는 핀커스 주커만은 올해 다시 한 번 경기도문화의전당을 찾아 신진 예술가 양성을 위해 힘쓴다. 이번 방한 일정에는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의 지휘, 협연 공연도 예정되어 있다.(5/3 천안예술의전당, 5/4 롯데콘서트홀)

 

아만다 포사이스는 3살 때 첼로를 연주하기 시작하여 런던에서 윌리엄 프리드, 줄리어드 음대에서 하비 사피로를 사사하였다. 24세에 토론토 심포니 오케스트라와 함께 연주하였고 캘거리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최연수 수석 첼로연주자가 되었다. 1999년부터 캐나다국립아트센터의 수석 첼리스트로 임명되어 캐나다, 미국, 유럽, 아시아 그리고 호주의 주요 오케스트라와 무대에 올랐다. 아만다 포사이스 역시 2016년 마스터클래스에 핀커스 주커만과 함께 무대에 올라 지도자로서의 면모를 과감히 발휘한 바 있다. 2018 마스터 클래스 참여 후 5월 3일(목) 천안예술의전당에서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협연한다.

 

이번 마스터클래스에는 특별한 이벤트가 준비되어 있다. 마스터클래스를 청강하는 관람객 중 1명을 당일 추첨하여 핀커스 주커만의 마스터클래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 단 바이올린 전공자에 한하며 개인악기 및 피아노 반주악보를 지참해야 한다. 마스터클래스의 청강은 무료이며 nanumi@ggac.or.kr 이나 031.230.3274로의 사전 신청으로 가능하다.

 

그간 경기도문화의전당은 경기영아티스트를 선발하고 육성하는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마스터클래스를 개최해왔다. 바이올리니스트 바딤레핀, 피아니스트 존 키무라 파커, 첼리스트 지안왕, 바이올리니스트 초량린까지 세계적 아티스트들이 재능기부로 참여했다. 경기도문화의전당 정재훈 사장은 “세계 무대 진출을 소망하는 젊은 예비 음악가들에게 힘을 보태고 싶다”며 “신예들이 최고 거장들에게 직접 사사하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이며, 아낌없는 재능기부로 함께 해 주는 세계 최정상 아티스트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마스터클래스 개요
- 일  시
: 2018. 4. 29(일) 오후 3시
- 장  소
: 흰물결아트센터(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소재)
- 참 가 자
: 정우찬(2015년 경기영아티스트, 첼로)
  김영지(2017년 경기영아티스트, 바이올린)
- 청 강 료
: 무 료
- 청강신청
: nanumi@ggac.or.kr, 031-230-3272
 
참가자 프로필

정우찬 (첼로, 2015 경기 영아티스트)
깊이 있는 감성, 천재적인 음악성으로 세계로 도약하는 신예

한국예술종합학교 2학년 재학 중인 정우찬은 2009년 금호영재독주회로 데뷔하여 2014 제8회 영차이코프스키 국제 콩쿠르 2위(모스크바), 2015 신한음악상 수상, 성정문화재단 장학생, 성정콩쿠르, 음악춘추콩쿠르 1위, 2017년 중앙음악콩쿠르 1위 등 유수의 콩쿠르에서 수상하며 음악성을 인정받은 유망신예이다. 2015년부터 경기문화의전당 소속 경기영아티스트로 지안왕, 아만다포사이스 마스터클래스,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협연 및 다양한 초청독주회와 실내악연주회를 통해 안정적인 기교와 풍부한 음악성을 선보이며 왕성한 연주활동을 하고 있다.

사사: 이강호
김영지 (바이올린, 2017 경기 영아티스트)
안정감있는 연주와 뛰어난 테크닉의 보유자, ‘건강한 소리’극찬!

현재 서울대 음악대학 관현악과에 재학 중인 김영지는 2016 저스트 비바체 페스티벌 콩쿠르 1위, 제23회 KBS·한전 음악콩쿠르 1위, 제42회 중앙음악콩쿠르 2위의 수상경력을 갖고 있다. 2017 금호 영아티스트 독주회를 개최하였고 경기영아티스트로 선발되었다.

  • 게시글 화면 캡쳐

만족도 조사

별점주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