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공연리뷰 상세보기
무대와 안무, 음악이 주제를 효과적으로 전달한 작품   추천 0
작성자 이진혁 등록일 2019-07-04 조회수 677
무용단의 '공전'은 신선하고 재밌었습니다.
첫번째 공연인 '시가 시간 바깥에 있다'는 무대장치와 안무, 음악 모두 주제를 효과적으로 드러내는데 집중했단 생각이 들었고요.
무용수들의 무용이나 연기도 좋았습니다.
두번째 '오물'은 너무 노골적으로 핵심을 얘기하는 게 좀 아쉬웠어요.
어쩌면 첫번째와 두번째 공연을 각각 남녀로만 구성, 대조하면서 성에 대한 편견이나 기존 관념을 노골적으로 비꼬는 게 아닌가라는 생각도 했는데
그렇다고 친다면 두번째 공연만 해방된다는 느낌이 든다는 게 아쉽네요.
추천하기

댓글 0개

인접 게시글 목록
이전글 자연과 사람의 Aging을 춤으로 표현해낸 역작 '공전' 홍창섭 2019-07-04
현재글 무대와 안무, 음악이 주제를 효과적으로 전달한 작품 이진혁 2019-07-04
다음글 인간과 자연의 초자연적 시간 진윤지 2019-07-04
  • 인쇄 게시글 화면 캡쳐

만족도 조사

평가등록